제천시, 국토부 ‘도시재생뉴딜사업’선정…2024년까지 403억원 투입

2020-09-16 15:55:14

엄태영 의원 “국회 예결위원으로 차질 없는 추진 위해 끝까지 챙길 것”

center
엄태영 국회의원
[핀포인트뉴스=이정훈 기자]
제천시가 국토교통부의 ‘도시재생뉴딜사업’에 선정됐다.

도시재생뉴딜사업은 원도심의 역세권이나 공공청사 등을 정비해 거점시설을 조성하고 해당 지역별 특색에 맞춰 도시재생을 이루는 사업으로 제천시의 경우 총괄사업관리자 중심시가지형 방식으로 선정됐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화산동과 영천동 일원 25만7,588㎡에는 2024년까지 국비 160억원, 지방비 151억원, 충북개발공사 78억원 등 총 403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국민의힘 소속 엄태영 의원은 16일 정세균 국무총리를 위원장으로 하는 제23차 도시재생특별위원회를 개최해 도시재생 뉴딜 신규사업으로 충북 제천시를 비롯해 총 23곳을 선정했으며, 2024년까지 총 1조 2천억원이 순차적으로 투입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엄태영 의원은 “이번 제천시의 도시재생사업 선정은 제천역세권 지역의 부활을 알리는 신호탄이 될 것”이라며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으로서 차질 없는 예산 집행을 위해 이번 사업이 종료되는 그날까지 책임지고 챙겨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최근 단양군의 농촌신활력플러스사업 선정과 함께 제천‧단양을 위한 의정활동이 하나둘씩 결실을 맺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정훈 기자 lee-jh0707@hanmail.net

<저작권자 © 핀포인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CEO

1/5